현재 한국에서 IT업계를 논하다보면 반드시 언급하게 되는 두 가지 기업이 있다.
바로 애플과 삼성이다. 한쪽은 얼마전까지 한자리수 점유율의 컴퓨터만 만들었던 기업이고, 다른 한쪽은 얼마전까지 싸구려 가전제품의 대명사로 불렸던 기업이다.


애플은 말 그대로 점유율이 3프로까지 떨어지면서 파산 위기에 몰렸었다. <뭐가 문제인지 아시오? 매력적인 제품이 없어요! 모두가 엿같은 제품뿐이오!> 란 잡스의 호통은 정곡을 찔렀다. 이후 애플은 소비자들이 사고 싶어서 줄을 서고, 제품이 나오기도 전에 무엇이 나올 지 두근거릳게 하는 그런 매력적인 제품을 내놓아서 성공했다.

삼성은 뉴욕 등 미국 가전시장에서 소니등 일본 가전제품에 비해 턱없이 낮은 품질에 싸구려 브랜드 이미지에 시달렸다. 미국을 방문하다가 이런 현실에 충격받은 이건희가 삼성의 품질을 올리고 첨단 브랜드 이미지로 바꿀 것을 지시했다. 그리고 지금 삼성은 이익에서는 일본 업계 전체를 훨씬 앞질렀고, 브랜드 이미지에서도 소니를 바짝 따라가고 있다.



삼성은 과연 어떠한 회사인가? 삼성의 기업 역사를 보면 본래 첨단기술과는 관련이 없는 기업이었다. 그러나 텔레비전과 VTR을 생산하기 위해 애쓰면서 백색 가전제품 업체가 되었고, 그 기초 소재인 반도체에서 일본업체를 앞지르기 위해 노력하면서 마침내 장치집약적인  산업 - 반도체, LCD, 낸드 플래시의 최강자로 도약했다. 그리고 지금은 휴대폰과 스마트폰까지 세계적인 제품을 생산하는 기업이 되었다.
  
그러나 단순히 이런 위상만 보고 삼성의 위치가 대단하다고만 생각하는 것은 부족하다. 아니면 반대로 극단적인 안티삼성의 입장에서 삼성이 하는 일이란  전부 베끼기와 가격경쟁 밖에 없다고 매도하는 것도 어리석다. 지금 현재 삼성이 애플에 대항하는 스마트폰 업계에서 어느 정도의 위치에 있는지 한번 조망해보자.

먼저 좋은 뉴스와 나쁜 뉴스 가운데 좋은 뉴스를 소개하겠다. (출처: 구글)



삼성은 오늘 2010년 3분기 실적보고에서 갤럭시 S 스마트폰이 6월 출시 후 90여개 국과 210여개 통신사들을 통해 700만 대 정도 판매했고, 웨이브 폰도 5월 출시 후 80여개 국과 200여개 통신사들을 통해 200만 대를 판매했다고 발표했다. 특히 갤럭시 S는 연말까지 1,000만 대 판매 달성은 무난할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은 3분기에 7,140만 대의 모바일폰들을 판매했고, 이는 전년 동분기 대비 19% 증가한 것이다. 그리고 스마트폰 판매도 2분기 대비 14% 증가했다.
모바일폰이 주력 사업인 정보통신 부문은 갤럭시 S와 웨이브 폰 등 전략 스마트폰들의 판매 호조로 매출은 11.12조 원을, 영업이익은 1.13조 원을 각각 기록했다.

비록 삼성이 뒤늦게 따라가는 형국이기도 하고, 애플의 아이폰에 비해 부족한 면이 많다. 그러나 이정도의 성과는 상당한 것이다. 어차피 지금 아이폰에 당황하면서 밀리는 업체는 굳이 한국 업체만이 아니다. 핀란드의 자존심이자 글로벌 핸드폰 시장의 절대강자이던 노키아, 휴대폰의 역사자체나 마찬가지인 미국의 모토롤라도 상당히 밀리면서 간신히 대적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늦게 출발한 삼성의 스마트폰이 벌써 이정도 성과를 내는 건 칭찬할 만한 일이다.


물론 보는 관점이나 눈높이 에 따라 부족할 수도 있다. 그러나 아직도 한국이라고 하면 일본 옆에 있는 가난한 나라일 뿐이라 여기는 사람이 세계에 꽤 많다. 그런 나라의 기업이 아무것도 가진 것없이 시작해 이 정도 성과를 이뤄냈다는 걸 너무 과소평가해서도 안된다. 세계적으로 지금 이런 예가 없다. 나름 IT강대국이라는 인도에서도 하지 못하는 일이고, 일본도 이뤄내지 못했다. 시작이 늦어도 빠르게 따라가는 능력만큼은 삼성이 고속성장한 한국의 장점을 고스란히 물려받았다고 해야할 것이다.

그러나 아쉽게도 삼성의 장점은 여기까지가 끝이다. 그럼 이제 안좋은 뉴스를 말해보자. (출처 :삼성 트위터) 

삼성은 자사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갤럭시A, 갤럭시S의 프로요 업데이트를 11월로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트위터를 통해 발표된 이 공지는 최종 테스트 중 추가 개선사항이 발견되었기 때문이라고 하며, 11월 중에는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삼성은 빠르게 성능 우수하고 품질 좋은 제품을 만들어낼 수는 있다. 적어도 눈에 보이는 하드웨어에 한해서는 말이다. 그런데 막상 그 안에 담는 보이지 않는 소프트웨어에 대해 삼성이 가진 힘은 턱없이 부족하다. 단적으로 껍데기만 잘 만든다는 비아냥을 들어도 할 말이 없는 것이다.

우리가 쓰는 데스크탑과 노트북을 보자. 삼성은 그 안에 들어가는 모니터의 핵심패널, 반도체 메모리칩, 일부 주문생산형 칩, 하드디스크, 메모리 반도체, 낸드 플래시 등을 생산한다. 키보드라든가 마우스도 삼성브랜드를 달고 나오는 제품이 있다. 이 정도면 부품에 관해서는  엄청난 위치라고 말해도 된다.

그런데 막상 운영체제를 보면 삼성의 기술이 만든 것은 아무것도 없다. 응용프로그램이나 미들웨어, 기업용 솔루션에서도 역할은 미미하다. 그냥 삼성은 마이크로소프트에 전적으로 의지할 뿐이다. 삼성에게는 세계가 알아주는 하드웨어 설계와 생산 역량이 있다. 일단 표준이 일단 정해지고 양산단계에 가면 삼성과 정면으로 경쟁할 수 있는 업체는 몇 없다.

삼성이  IT업계에서 보여주는 빛과 어둠은?


문제는 그 표준은 남이 정해준다는 것이다. 각자 표준을 만들어가야 할 때, 삼성은 갈길조차 찾지 못하고 비틀거린다. 게다가 그런 상황에서도 브랜드 이미지를 지키기 위해서 과감한 저가경쟁을 하지도 못한다. 레드 오션이 되는 하드웨어에서 최고의 생산성, 그러나 블루오션을 만들어 나가는 소프트웨어에서 초보단계에 불과한 역량. 이것이 삼성이 가진 빛과 어둠이다.

물량이 딸려 없어서 못팔 정도의 좋은 스마트폰을 천만대까지 쑥쑥 팔 수 있는 회사가 대만중소기업도 척척 해내는 프로요 업데이트를 빨리 해주지 못하는 소프트웨어 역량을 가졌다. 이것은 삼성이 가진 심각한 불균형을 말해준다. 스마트폰은 하나의 작은 컴퓨터인데 삼성이 기존 컴퓨터에서 가진 불균형이 그래도 이동해온 것이다.

진정으로 삼성이 미래를 보고자 한다면 컴퓨터에서부터 하나하나 소프트웨어 역량을 쌓아올려야한다. 운영체제부터 앱 개발 역량에 이르기까지 삼성이 다시 한번 제대로 된 도전을 해주기 바란다. 이제까지 걸어온 길로 보건대 삼성에게는 충분히 잠재력이 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s://min-blog.tistory.com BlogIcon 백전백승 2010.11.02 09:40 신고

    생각해 보니 삼성이 자체로 만든 소프트웨어는 없네요. 대부분이 남의 것을 가져오고 하드웨어만 삼성꺼네요.

  3. Favicon of http://blog.daum.net/sdflihe4wlers BlogIcon 이러쿵저러쿵 2010.11.02 09:41

    삼성핸드폰 운영체제 바다가 나오길 기대해봅니다.

  4. 에스텔 2010.11.02 10:02

    일단 전 삼성 안티이긴 하지만 이번에 프요업글이 늦어지는 이유는 다름아닌 슼적화때문에 망연동시간이 늦어저서 못나오는겁니다 이미 외국에서는 프로요업글이 끊나고 최근 모델은 전부 프로요로 교체됐습니다 더군다나 HTC와는 달리 커널을 많이 뜯어고쳐서 업그레이드에 난황을 겪고 있죠

    • Favicon of https://catchrod.tistory.com BlogIcon 니자드 2010.11.02 12: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음, 그런 점이 있었군요. 그렇지만 삼성이 한국회사인데 국매 망 연동이 더 늦어지는 점도 뭔가 소프트 능력에 문제가 있다는 것 아닌가 합니다. 커널을 고쳤으면 그만큼 책임질 능력은 되어야 하는데... 그게 안된다는 점도 그렇고요^^;

  5. 익명 2010.11.02 10:24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catchrod.tistory.com BlogIcon 니자드 2010.11.02 12:47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남은 과제에 역량을 집중한다면 머지않아 상당한 추격자가 된 삼성을 볼 수 있겠죠. 애플 제품 쓰고 있지만 선택의 여지를 좀 더 가졌으면 합니다^^ 다비드님도 즐거운 하루 되시길!^^

  6. 익명 2010.11.02 11:55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catchrod.tistory.com BlogIcon 니자드 2010.11.02 12:49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계속 쓰는 이야기지만 고속성장을 하기 위한 후진국의 선택으로는 어쩔 수 없는 부분도 있습니다. 삼성도 고속성장을 위해 당분간은 하드웨어에만 집중해야 했던 부분이 있죠. 문제는 이제 전환하지 않으면 영영 이렇게 된다는 것이죠. 창의성은 이제 선택이 아니라 필수인 시대가 되었죠.

  7. aggressiver 2010.11.02 12:03

    확실히 삼성은 우리나라 경제나 정치적인 면에서 재조명이 필요하다고 봅니다.
    겔럭시 시리즈의 프로요 문제는 삼성에서의 업데이트 측면의 문제도 있겠지만 국내 통신사의 문제도 있을듯 합니다.
    넥서스원이 2.2.1이라는 마이너 업데이트 하는데 한국은 한달에 가까운 차이점이 생긴것을 보면 그렇습니다. KT에서는 HTC에서 늦게 업데이트 완료를 하여서라고 하지만 서로 내놓은 입장표명에서 보면 KT에서 잡아먹은 시간도 많많치 않았습니다.

    • Favicon of https://catchrod.tistory.com BlogIcon 니자드 2010.11.02 12: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삼성에 대해서 조만간 한번 제대로 된 분석과 연속포스팅을 해보고자 합니다. 막연에 인터넷에는 삼성을 욕하거나, 홍보하는 글만 있지 제대로 된 분석을 해주지 않으니까요. 저라도 해야겠죠?^^

  8. Favicon of http://khrux.cafe24.com/zbxe/blog BlogIcon Hwoarang 2010.11.02 12:23

    결국 만들어내는 것은 잘 하나 꾸미는 것을 잘 못하는 것이네요. 흠... 그래도 만드는 것이 어디야라고 생각하고는 있습니다. 역시 장점은 장점이니까요...^^ 잘 보았습니다.

  9. 익명 2010.11.02 12:47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catchrod.tistory.com BlogIcon 니자드 2010.11.02 12: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예. 그래도 지금 늦게나마 삼성이 전력으로 따라잡으려 애쓴다니 한번 그 귀추를 주목하고 있습니다. 솔직히 삼성이 여기까지 온 것도 대단한 겁니다. 칭찬 한번 해주고요. 그 뒤에 더 분발하라는 채찍도 필요하죠^^

  10. Favicon of https://myth9.tistory.com BlogIcon 붕어IQ 2010.11.02 13:08 신고

    모바일 OS '바다'를 내심 기대했는데... '역시나'가 될 듯 보입니다. ㅠ_ㅠ
    시장을 신제품으로 끌어가는 기업이 있고, 그것의 파이를 키워주고 대중화 시키는 기업도 필요하겠지요.

    언젠가는... 이라는 기대는 제가 한국인이라서 어쩔 수 없이 한쪽 구석에는 남아있나 봅니다. ^^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11.02 14:30

    바다같은 os가 많이 좀 나왔으면 좋겠네요.... 그래도 우리나라 대표 기업이니깐요 !! 홧팅1!

  12. 삼성의 SW는.. 2010.11.02 15:11

    삼성의 SW는 그 찬란하게 발전한 하드웨어 만드는 기업 분위기 때문에 발전을 못합니다.
    조직 자체가 생산. 그 자체를 위해 만들어졌기 때문이지요.
    엄청나게 경직되고 관료화된 조직. 그래서 SW같이 유연성이 필요한 부분에서는 잼병인 겁니다.
    삼성 조직의 경직성과 비효율성은 MS를 합병한다고 해도 말아먹을 정도로 형편없습니다.
    하드웨어를 강하게 하는 대신 SW가 자랄 수 있는 분위기는 포기했기 때문이죠.
    그때문에 하드웨어 중에서도 CPU등 IP쪽은 잼병인 것이고요...
    아마도 앞으로 SW를 잘 할 수 있으리라는 기대는 하지 않는 편이 속편합니다.

  13.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11.02 15:31

    삼성 거 쓰기가 뭐 한 게 신제품 주기가 너무 빨라서 사고 나면 금방 구형이 되어 버리더군요. ^^;;

  14. Favicon of http://blog.naver.com/ddstone1994/ BlogIcon 뜨인돌 2010.11.02 17:49

    전자책 시장도 판도를 들여다보다 보면, 애플하고 삼성이 비교 대상이 되더라구요...
    대부분의 기업들이 그렇겠지만, 삼성은 다양한 솔루션을 만들어서 판매하고,
    애플은 단지 하나를 가지고 판매하는 형식이 흥미로운 거 같아요~~

  15. 삼성이라 2010.11.02 19:04

    정치적 얘기라고 욕할지도 모르겠지만..
    태안반도 기름으로 자살한 십여명의 어부와, 각종 암, 기형아 발생에 대한 언론 은폐와 무책임함.
    검찰에 유무형의 로비를 통해 검찰을 사조직화하고, 이건희 사면, 부정축재, 탈세 등을 면죄받은 행위.
    스무살 여공 다수 사망 사건에 대한 언론 및 가족에 대한 감시와 은폐 공작.
    광고를 통해 언론를 길들이고, 길들여진 언론을 통한 여론 조작, 허위 사실 보도, 경쟁사에 대한 날조.
    등등을 저지르고 있는데...
    이러한 국가적 차원에 이르는 범죄 행각은 마피아 수준 이상으로 보입니다.
    이런 조직을 단지 기업이라는 탈을 쓰고 있다고 면죄부를 주어선 결코 안됩니다..

    • 말씀하신 내용은.... 2010.11.02 19:45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말씀하신 내용은 전혀~ 정치적이지 않은데요?
      윤리관에 관한 얘기죠....정치적이기 이전에...
      아무튼 우리나라에 제대로된 윤리관, 도덕관을 갖고 있는 기업이 얼마나 되려는지...대기업 중에는 한곳도 없어 보입니다.

  16. Favicon of https://scilavinka.tistory.com BlogIcon Aptunus 2010.11.02 20:34 신고

    왠지 모르게 삼겹살 먹다 소주가 없는 것 같은 그런 허전함이 느껴지는 글, 이라는 생각이 스쳐지나갑니다. 흠..

  17.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11.02 21:20

    삼성이 더 분발 해야겠군요~
    글을 읽기는 읽었는데 제대로 이해를 한건지 모르겠어요~ ^ ~
    편안한 밤 되세요~^^*

  18. 삼성은 2010.11.03 00:23

    쓰시는글 항상 잘 읽고 있습니다. 삼성이 소프트웨어가 약한건 그만큼 투자도 소홀했고 몸집자체가 비대하다는 반증아닐까 합니다. 말씀대로 유연성이 없어보여요. 삼성뿐만 아니고 우리나라 기업들 대부분이 그러하죠.

  19. Favicon of http://blog.daum.net/design11111 BlogIcon Yujin 2010.11.03 01:57

    미국살다보니 삼성/현대/한국타이어 때문에 기가 사느데...장말 그로벌하게 더 잘 되어야지요^^

  20. Favicon of http://kinlife.tistory.com BlogIcon wildfree 2010.11.04 06:53

    가끔은 이런 생각도 듭니다.

    삼성은 '하드웨어' 제조 업체이고, 이미 이 부분에선 세계 최고의 자리에 오른 업체입니다.

    애플은 '소프트웨어' 를 만드는 업체입니다.

    두 기업 모두 각자의 길에서 최고가 되었습니다.

    그런데, 하드웨어 잘 만드는 업체에게 소프트웨어 못 만든다고, 뭐라고 하는것도 조금 이상하다고 생각

    이 드네요.

    반대로, 애플에게 왜 최고의 하드웨어를 못 만들어내고, 생산 시설이 최악이라 물건 주문량에도 못 맞춘

    다고 하는것도 우습지 않나요??

  21. 하하 2011.01.17 22:20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