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의 새로운 제품을 둘러싸고 벌이는 논란을 잘 보자. 대부분의 논란은 그저 이것 아니면 저것이라는 단순논리 이외에 아무 것도 아니다. 예를 들어 아이폰의 새로운 모델이 5가 될 것인지 4S가 될 것인지에 대해서 보통은 어떻게 나올지 여부만 관심이 있을 뿐 그것이 상징하는 의미에 대해서는 잘 생각하지 않는다.


미디어를 지향하는 언론, 혹은 블로거의 존재의미는 이런 일반적인 논란보다 한 걸음 나아가는 데 있다. 이슈에 대한 깊고 세밀한 고찰은 사람들을 보다 나은 방향으로 이끄는 힘이 된다. 그런 뜻에서 나는 지금의 한국에 필요한 IT평론을 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애플의 주기적인 제품 출시시기로 미뤄볼 때 다음 새 모델은 아이패드가 될 것이 거의 확실하다. 때문에 새로운 아이패드가 레티나급 고해상도 디스플레이를 가졌을 거란 예상부터 시작해 여러 가지 소식이 나오고 있다.

이런 가운데 킨들 파이어에 대항할 새로운 모델의 아이패드 출시설이 나와서 흥미를 끈다. 우선 관련 기사를 보자. (출처)  


12월 16일(현지시각) 기가옴, eWEEK, BGR, 로이터 등 많은 미국 IT 미디어들은 타이완의 디지타임즈를 인용해 애플이 내년 두 종류의 미니 아이패드를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하나는 아이패드3으로, 1분기 말인 3~4월 중에 발표되며 다른 하나는 아이패드 미니 버전으로 4분기경 발표될 예정이라는 것이다.

디지타임즈는 애플의 부품공급업체로부터 이 같은 정보를 얻었다고 주장했다. 이 소식통에 따르면 애플은 7.85인치 패널을 LG디스플레이뿐 아니라 AU옵트로닉스로부터도 구매할 예정이다. 또 3~4개월 내 차세대 아이패드를 발표하기 위해 아이패드2용 부품 주문을 줄이고 있으며 부품업체들은 아이패드3용 부품 공급을 시작했다고 주장했다.

디지타임즈는 “2011년 전 세계 태블릿PC 공급대수는 6000만대에 이르며 이 중 70%가 애플 아이패드일 것”이라며 “확대되는 태블릿PC 시장과 소비자 수요 충족을 위해 애플은 차세대 아이패드를 1분기 말 내놓을 것이라고 소식통은 전했다”고 썼다.

이 소식에 대해 포브스는 “아이패드가 줄어든 것인지 아이팟 터치가 커진 것인지”라며 미니 아이패드와 아이팟 터치가 화면 사이즈 외에 차별점이 무엇인지를 반문했다.

이 기사는 요약하면 딱 두 가지의 의미를 가진다. 

1 . 애플이 아이패드의 라인업을 하나 더 늘린다. 더 싸고, 화면 사이즈가 작은 모델을 추가할  예정이다.
2 . 새로운 아이패드 미니는 7인치 모델이 될 것이다.


아직은 출시설에 불과한 만큼 이것이 정말로 나오느냐 나오지 않느냐는 확신할 수 없다. 하지만 이 소식이 상징하는 결코 작지 않다. 왜냐하면 현행 아이패드보다 작은 태블릿에 대해 스티브 잡스는 강력하게 거부감을 표시한 바 있기 때문이다.

심지어 잡스는 애플의 연구결과 태블릿은 10인치 이하로 작아지면 아무 쓸모가 없으며 사람의 손가락을 사포로 갈아내지 않고는 제대로 조작할 수 없다고 극언을 했다. 그 말 이후로 애플의 아이패드 미니 출시설은 잠잠했었다. 그런데 이제 팀쿡이 맡은 애플에서 다시 그런 소식이 들린다.
 
아이패드 미니 출시설, 어떤 의미를 가질까?

1 . 이것은 하나의 시험대다. 팀 쿡이 전임 CEO인 스티브 잡스의 ‘유훈통치’에서 벗어나 독자적인 제품철학을 선보일 수 있을까 하는 시험이다. 잡스는 위대한 영웅이지만 그 후계자는 유감스럽게도 잡스가 아니다. 똑같이 따라한다고 해서 성공한 리더가 될 수 없다는 뜻이다.

따라서 팀 쿡은 잡스가 만든 규칙에서 때로는 과감하게 벗어날 수도 있어야 한다. 그런 의미에서 만일 아이패드 미니가 나온다면 어떨까? 제품의 성공여부를 떠나서 팀 쿡은 잡스와 차별되는 독자적인 결정을 할 수 있다는 걸 크게 알릴 수 있다.


2 . 아이패드 미니는 애플이 아마존에게 가하는 선전포고가 된다. 아마존의 킨들 파이어는 낮은 성능에도 불구하고 싼 가격과 작은 사이즈, 풍부한 컨텐츠로 인해 아이패드 다음 가는 위치에 올랐다. 딱 두달 만에 말이다. 이런 아마존을 내버려둘 경우 스마트폰에서의 삼성을 능가하는 경쟁자가 될 수 있다.

잡스의 노선에 따르면 아마존은 애초에 경쟁상대가 아니다. 저가격, 소형 태블릿은 애플의 영역이 아닌 것이다. 따라서 내버려두는 게 정상이다. 하지만 물류와 유통관리에 능숙한 팀쿡이 아이패드 미니를 통해 본격 저가경쟁을 선언하고 킨들 파이어와 싸운다면? 애플이 저가시장도 노릴 수 있음을 보여주는 결과가 된다.


이처럼 아이패드 미니는 전반적으로 애플과 팀쿡의 바뀐 전략을 상징하는 의미를 지닌다. 때문에 충분히 그 출시여부를 주목할 만하다. 내년이 벌써부터 기대되는 이유다.
 


  1. Favicon of https://nohji.com BlogIcon 노지 2011.12.18 09:05 신고

    흠...애플이 심상치 않군요.

  2. Favicon of https://manitoskin.tistory.com BlogIcon 부동산 2011.12.18 09:29 신고

    야 정말 너무 좋은게 많네요
    잘보고 갑니다 ^^

  3. Favicon of https://yeogangyeoho.tistory.com BlogIcon 여강여호 2011.12.18 10:07 신고

    개인적으로는 지금의 아이패드가 조금 작아졌으면 하는 생각을 했습니다.
    물론 폴더형이 나오면 해결되겠지만요..
    저처럼 휴대상 실용성을 생각하는 소비자들에게는 기분좋은 소식이 아닐까요..
    날이 좀 풀린다네요...며칠 넘 추웠습니다.
    한겨울에 이 정도면 별 추운 것도 아닌데...사람 마음이라는 게 참...
    건강하게 주말 마무리하십시오.

  4. Favicon of https://marketing360.tistory.com BlogIcon 미스터브랜드 2011.12.18 10:22 신고

    저두 기대가 되는데요. 브랜드전략 중 '파이터브랜드'를
    활용한 전략이 있는데요.
    지금처럼 적정한 고마진의 시장에
    저가제품으로 경쟁사가 진입할 경우,
    기존 제품으로 응대해서 브랜드에 상처를 입히기 보다는
    비슷한 가격대의 저가모델(다른 브랜드를 쓸 수도 있음)을
    출시해서 철저하게 경쟁제품을 시장에서 퇴출 시킬 목적으로만
    사용하는 경우인데요. 아마도 아이패드 미니가 출시 된다면,
    킨들파이어에 대항하는 파이터브랜드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5. 하도 낚아대서 믿을수가... 2011.12.18 10:56

    아이패드2 나오고 몇달안되서 아이패드2 HD가 나온다니
    아이폰4S 나오기전에는 아이폰5 나온다 크기 커진다
    무슨 확정된것처럼 쓰는 국내 찌라시언론들
    해외 루머는 수두룩하게 있는데 그걸보고 확대 재생산,,,
    아이패드와 아이폰에게 자기잠식이 될게 뻔한데
    7인치를 내놓을리가 절대없습니다

  6. 삼성이 7인치 만들때.. 2011.12.18 13:01

    잡스가 그렇게 조롱했는데..... 결국 7인치 만들면 그 조롱은 누워서 침뱉기 아닌가? 잡스없는 애플은 과연 항해를 잘할까? 아님 산으로 가다 망할까...?

  7. Favicon of https://datafile.tistory.com BlogIcon 신기한별 2011.12.18 13:59 신고

    킨들파이어의 영향을 많이 받긴 받았나 보군요. 갤럭시탭 7인치에 영향을 받았다면 진작에 출시했겠지만;;;;

  8. ninza 2011.12.18 16:09

    애플에서 내비게이션이 나왔으면 좋겠어요! 그냥 전용내비 말이죠. 크기도 딱 그것이네요. 출퇴근시 마다 진짜 저질(?) 그래픽의 뚝뚝 끊기는 영상을 보면, 짜증이 확! ㅎㅎㅎ 요즘엔 초당 10회 이상의 gps모듈도 나온다는데,,, 애플이 만들면 30fps 처리하는 gpu달린 내비를 만들 지도 모르죠.

  9. Favicon of https://www.thepatioyujin.com BlogIcon Yujin Hwang 2011.12.18 17:04 신고

    하긴 팀쿡이 이끄는 애플은 뭔가 다른 모험(저가??)을 할거 같은 예감이네요.

  10. Favicon of https://otkhm.tistory.com BlogIcon 릿찡 2011.12.18 17:22 신고

    아이패드 미니 보다는 차라리 아이폰 저가형 모델 출시가 애플에게는 유리했으면 유리했다고 봅니다. 사실 삼성의 프로그램 능력이 어느정도 수준이 된다면 애플이 이렇게 이익을 높게 먹여 놓지 못하겠죠. 많은 공돌이들은 아이폰4와 별 차이없는 하드웨어인 아이폰4s를 가지고 갤럭시S2 에 동등 혹으 상회하는 능력을 보인다는 것은 애플의 프로그램 능력이 경이 적이라기 보다는 삼성이 하드웨어에 비해서 프로그램을 못만든다. 라는 편이 옳다고 하더군요. 실제로 코드를 빼보면 압축할 수 있는데 대충 다 써놓은 코드 같은게 보인다나 어쩐다나...

  11. 박본좌 2011.12.18 17:29

    만약 7인치 미니가 나온다면 좋겠지만
    나오게 되면 기존의 아이패드 어플 과는 연동이 안되겠죠?
    화면 크기가 달라지고 해상도 가 달라지면
    거기에 맞게 수정을 해야 할거니

    크기 를 통해 휴대성 과 편의성 면에서는 미니 가 압승 일거 같기는 한대
    다양한 미니전용 어플이 바쳐주질 못한다면 미니1 은 출시되도 사장될 가능성이 높겠죠?
    1년 혹은 2년후 미니2가 나올때 즈음 해야 전용 어플들이 다양해 질듯

  12. 의미... 2011.12.18 17:36

    거창하게 시작하시더니
    다른데서 다 말하는 것들만 말하시네요;;
    킨들을 의식하는 것이 당연하지요

  13. 남크 2011.12.18 18:28

    스티브잡스이전으로 돌아가는걸까요...
    중구난방라인업과 집중되지않는 개발인력...
    뭐 삼성스타일로 물량공세할 가능성도 있습니다만
    그건 애플이 아니죠..

  14. Favicon of https://aw2sum.tistory.com BlogIcon a87Blook 2011.12.18 21:36 신고

    아이패드 미니가 나온다면 정말로 구매하고 싶군요. 만약 아이패드 미니가 나온다면 킨들파이어에는 있고 아이패드에는 없는 다른 것들도 충족시킬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기대가 되네요

  15. John2karl 2011.12.19 15:16

    다른건 모르겠지만 저가를 노린다면 이월상품이라고 할수있는 아이패드 1, 2을 싼값에 팔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그리고 새 아이패드는 비슷한 화면으로 나올 것으로 생각됩니다

  16.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12.22 12:33

    아이패드 미니, 나오면 정말 사고싶을듯. 앙증맞은 디자인에 애플의 기술력이면..ㅎㅎ